기해년을 기념하기 위해 미우미우 걸이 미우미우 제품을 걸치고 상하이 거리로 나섰습니다.

어떠한 제약도 받지 않고 도심의 네트워크를 누비는 네 명의 소녀들, 강 시지아(Kang Sijia), 탕 허(Tang He), 천 진(Chun Jin), 슈 핑(Shu Ping)이 함께 모여 빛을 냅니다. 그녀들이 가는 곳마다 파스텔 색상과 슬로건, 그리고 로고가 그녀들을 미우미우 걸로 탈바꿈시켜 줍니다. 어떤 것에도 얽매이지 않는 엉뚱하지만 자유로운 그녀들. 상하이가 모두 그녀들의 것입니다.

Shop the Gifts

건물 안팎을 누비고, 역사가 깃든 부둣가를 따라 걷고, 프랑스인 거주지역 거리 구석구석을 달리는 네 명의 소녀들 곁에는 항상 미우 컨피덴셜 백, 미우 런 스니커즈, 클래식한 마테라세 파우치, 메탈릭한 바니티 케이스가 함께 합니다. 고요한 색으로 가득한 낮에서 짜릿한 생동감이 가득한 밤으로 날아가듯 넘어가는 그녀들의 뒤로 미우미우 향수의 향기가 오랫동안 머무릅니다.

네온사인이 화려하게 빛나는 도시를 누비고 다니는 네 명의 소녀들은 바로 ‘지금 여기’를 뜨겁게 사랑하고 있으며, 상하이라는 도시가 품고 있는 삶의 기쁨(joie de vivre)에 찬사를 보냅니다.